사람들은 작은 상처를 오래 간직하고
큰 은혜는 얼른 망각해 버린다.

상처는 꼭 받아야 할 빛이라고 생각하고
은혜는 꼭 돌려주지 않아도 될 빚이라고
생각하기 때문이다.

대부분의 사람들은 인생의
장부책 계산을 그렇게 한다.

실수는 되풀이된다.
그것이 인생이다.



- 양귀자 소설 《모순》 중에서 -

이 게시물을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