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지리산 가는 길 4] 캄캄한 지리산을 비 맞으며 랜턴에 의지해 오르는 길. 마실 나온 도롱뇽을 만났다. 녀석은 나 만큼이나 놀랐으리라.

http://5505.ohmynews.com/NWS_Web/Thumb/thumb_view.aspx?TN_CD=TN000038973&OrdTyp=1&DtTyp=4&StdKnd=0&pPageNo=1
이 게시물을..
profil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