어리석은 범부나

지혜로운 사람이나
경계를 대하면
좋고 나쁜 생각을 일으킨다.

그러나 범부들은
그 감정에 포로가 되어 집착하지만
지혜로운 사람은
감정을 갖더라도 그것에 집착하지 않는다.

그래서 어리석은 사람은
두번째 화살을 맞는다고 하고,
지혜로운 사람은
두번째 화살을 맞지 않는다고 한다.



[잡아함경(雜阿含經)]






이 게시물을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