♠물에 꽂기 전에 줄기 끝을 잘라 낸다
    -꽃의 줄기를 자른 후 오랫동안 공기에 노출시키면 물관에 공기가 차 물을 제대로 흡수하지 못한다.
    또 줄기가 길수록 흡수한 물이 꽃송이까지 도달하는 시간이 길게 된다.
    그러므로 물에 꽂기 전에 줄기 끝을 최소한 2cm 정도 잘라내는 것이 좋다.
     자를 때는 자르는 순간에도 공기가 들어가므로 물 속에 담근 상태에서 자르는 것이 좋다.

    ♠아래 잎을 제거한다
    -잎이 물 속에 잠기면 부패하기 쉽고 물 속에서 많은 박테리아가 번식하여 줄기를 더욱 빨리 부패시킨다.
    또 부패된 잎으로부터 에틸렌가스가 발생하여 노화를 촉진시키므로 물에 잠기는 아래 잎을 제거 하도록
    한다.

    ♠물을 자주 갈아준다
    -여름철에 꽃병에 꽃을 꽂아 둔 다음 3~4일 후에 물을 보면 물이 흐려져 있고, 냄새가 나며
    꽃의 줄기가 흐물흐물 해 지는 경우를 볼 수 있는데, 이는 물에 박테리아가 발생하여 물이 썩었음을
    나타낸다. 물이 썩으면 줄기 끝을 썩게 해 꽃의 물 흡수를 나쁘게 한다.
    그러므로 물을 자주 갈아주어 물 올림이 좋도록 한다.

    ♠사이다를 넣는다
    -차가운 사이다 속에 포함되어 있는 탄산 성분이 꽃을 싱싱하게 유지시켜준다.

    ♠절화 수명 연장제를 넣는다
    -절화 수명연장제로 상품화되어 판매되고 있는 화정, 크리잘을 구입 후 물에 넣으면 확실한 효과가 있다.

    ♠락스 같은 세제를 넣는다
    -락스 같은 세제를 물에 넣으면 물에 미생물이 증식하는 것을 억제해 꽃의 수명연장에 도움이 된다.

    ♠10원짜리 동전을 넣는다
    -꽃병안에 십원짜리 동전 몇개를 넣어둔다. 이온 작용에 의해서 꽃이 평소보다 훨씬 싱싱하게 살아 있다.

    ♠맥주를 붓는다
    -식물에 거름을 줄 때 이용되는 김빠진 맥주는 생화를 오래 유지하는데 한 몫 한다.

    ♠뜨거운 물에 담근다
    -팔팔 끓는 물에 줄기 끝을 30초 정도 담구었다가 꺼낸 다음 꽃병에 꽂으면 싱싱한 꽃을 오래 볼 수 있다.
    특히 안개꽃, 해바라기 그리고 국화등등...

    ♠식초를 넣어 준다
    -꽃꽂이를 한 다음 사과 식초 한두 방울을 떨어뜨리면 물 속에 산성성분이 강화되어 꽃의 생기가
    오래 간다.

    ♠꽃을 과일 옆에 두지 않는다
    -과일에는 식물의노화를 촉진하는 호르몬인 에틸렌이 발생하는데,
    이것은 꽃의 노화를 촉진시켜 수명을 짧게 하므로 과일 옆에 꽃을 두지 않도록 한다.

    ♠온도가 낮고 바람이 적게 통하는 곳에 둔다
    -온도가 높으면 호흡작용이 촉진되어 체내 양분소모가 많아지고 증발량이 증가해 수분부족 현상이
    일어나 쉽게 시든다. 또 바람이 많이 통하는 곳에서도 증발량이 증가 해 빨리 시들므로 온도가 낮고
    바람이 적게 통하는 곳에 둔다.

이 게시물을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