logo

회원 가입로그인


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 이 게시판에는 펌 글이 아닌, 회원님들께서 직접 쓰신 글들만 올려주시기 바랍니다. 또한 직접 쓰신 글도, 종교 게시판과 같이 특별한 주제를 다루는 해당 게시판이 있는 경우는 그 해당 게시판에 올려주시기 바랍니다. 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=

나의 생각 - Reflections
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날짜
9 대한민국에서 50년뒤 일어날지 모를 한심한 일 3
구운몽
1762 2016-12-09
박근혜 탄핵 소추안이 국회에서 가결되었다. 이론상으로는 헌재가 노무현 대통령 탄핵 때처럼 국회의 탄핵안을 기각하면, 박근혜 대통령은 대통령 직무에 다시 복귀하게 되지만, 만에 하나 헌재가 그런 결정을 하더라도...  
8 아시아 최초의 구글 캠퍼스?
구운몽
1931 2015-07-10
지난 5월 서울에 구글 캠퍼스(Google Campus)가 생긴 것을 보도히면서, 한국의 많은 (아마 대부분의) 언론들이 서울 구글 캠퍼스가 세계에서는 3번째, 아시아에서는 최초의 구글 캠퍼스라고 보도했다. ...  
7 하이킹은 해가 저물때가 좋다.
돌뎅이
3837 2012-09-13
하이킹은 해가 저물때가 좋다.땅거미가 길게 늘어진 저녁에 집을 나서 산으로 향한다.산 중턱에 이르면 붉은 노을이 서산을 덮고 산등성이에 오르면 해가 서산으로 넘어 간다..이때 동쪽을 바라보면 그림자로 덮인 민둥산들이...  
6 “삼국통일”이라는 개념에 대한 전반적인 재검토 12
난빙(暖氷)
6507 2012-05-31
[2007년 2월에 반기련의 역사 게시판에 올렸던 글입니다. 저는 기독교 문제 이외에도 역사, 동물학, 천문학에 유달리 관심이 많은데, 특히 한국사와 동양사에 관해서는 이런저런 하고 싶은 이야기가 많습니다. 어...  
5 천만에요? 5
구운몽
8121 2010-09-04
얼마 전 한인 news에서 한국어가 미국에서 사용되는 8대 언어(영어 포함)에 들어간다는 조사 결과를 들었다. 이런 조사 결과에 놀라는 분들도 있겠지만, 필자가 사는 New York의 경우는 8대 ...  
4 우울한 8월 3
구운몽
4944 2010-08-12
나는 매년 8월만 되면 금년 광복절에는 또 얼마나 많은 권력형 비리 사범과 부정부패 사범이 “국민 대화합”이라는 미명하에 사면을 받고 풀려날까 하는 생각에 우울해짐을 금할 길이 없다. 군정시대의 광복...  
3 우리 위인관(偉人觀)의 재조명 1
구운몽
4582 2010-08-10
지난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한국과 3·4위전을 벌여 우리와 더욱 가까워진 터키에 가보면 재미있는 사실을 발견하게 된다. 각 동전과 지폐마다 다른 인물들의 얼굴이 새겨져 있는 한국이나 미국과는 ...  
2 내가 바라는것
매희
5102 2009-03-09
1. 가끔은 코맹맹이 소리로 나에게 애교를 보여줘봐요. 화날때도 금방 풀어질거예요 2. 낯설어 지지 않게 손좀 잡아줘요 3. 바쁜거 알아요.. 전화 안해도 안 기다릴게요. 메세지는 보내...  
1 가지못한 길이 그리우세요? 1 imagemovie
mark
5341 2008-11-30
단풍든 숲속에 두 갈래의 길이 있었습니다. 두길을 다 가지 못하는것을 아쉽게 생각하며 오랫동안 서서 한 길이 구비진곳 까지 바라다볼수 있는데까지 멀리 바라보았습니다. 그리고, 똑같...